?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5·18 사적지로 지정된 고 홍남순 변호사 가옥…민주화 쟁취 위한 사랑방 역할했다

 

170911_mk_001.jpg

 

↑ 5·18 사적지 지정 / 사진=연합뉴스

 

 

5·18민주화운동 당시 재야 민주인사들이 수습대책회의 등을 했던 고 홍남순 변호사 가옥이 5·18사적지 제29호로 지정·고시됐습니다.

 

10일 광주시에 따르면 '홍남순 변호사의 가옥 사적지 지정(안)'이 지난 1일 5·18기념사업위원회에서 만장일치로 통과됐습니다.

 

광주 동구 제봉로(궁동)에 있는 홍 변호사 가옥은 5·18 당시 재야 민주인사들이 민주주의를 쟁취하기 위해 토론과 회의를 한 사랑방 역할뿐만 아니라 구속자 석방 논의, 관련 문건 작성 등을 한 곳입니다.

 

홍 변호사는 당시 5·18수습위원들과 벌인 '죽음의 행진'을 비롯한 일련의 수습위 활동으로 시민과 학생 희생을 최소화하기 위해 노력했습니다.

 

이후 광주구속자협회장, 5·18광주민중혁명기념사업 및 위령탑 건립추진위원장 등을 맡아 '끝나지 않은 5·18 진상규명과 시민 명예회복' 활동에 주력했습니다.

 

광주시는 5·18사적지 지정 기준인 '시민 다수의 집합적 행동이 이뤄진 곳, 장소성을 갖는 사람들이 다수이며 이를 기억하고 기념하기 위한 집단적 노력이 전개된 곳'에 부합한다고 설명했습니다.

 

광주시는 홍 변호사 가옥을 체계적으로 관리

 

·보존하고 다음 달 중 사적지 지정 표지석을 설치할 계획입니다.

 

윤장현 광주시장은 "우리는 광주정신 모태이자 대인이신 고 홍남순 변호사를 잊지 않아야 한다"며 "그분 가옥이 5·18사적지로 지정돼 기쁘다. 그분이 살아생전에 염원한 5·18 진실규명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MBN 뉴스센터 / mbnreporter01@mbn.co.kr

 

 

원문보기_ http://mbn.mk.co.kr/pages/news/newsView.php?news_seq_no=3335447&page=1

 
TAG •